상상 그 이상의 감동, 펑크락의 본좌 그린데이 첫 내한 공연

2010.01.21 12:30 / 라이프 로그

90년대를 풍미했던 펑크락 밴드 그린데이의 첫 내한 공연은 상상 이상이었습니다. 흥분을 담은 대략적인 감상은 어제의 포스팅에 담겨있으니 오늘은 현장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사진 몇장과 직찍 실황영상 몇개를 올려볼까 합니다.^^
 
월요일 퇴근시간, 살인적인 러쉬 아워에 택시를 탄 것이 잘못이었습니다. 타는 가슴을 부여잡으며 올림픽 체조경기장에 도착한 시각은 저녁 7시쯤. 정문 스탠딩석 출입구에 들어서니 구역별로 번호판과 '강한 친구들' 조끼를 입은 보안 요원들이 혼란스러웠던 몇 시간전 상황을 말해주는 듯 했습니다.  

몇차례의 티켓 확인을 거친후 공연장에 입장. 무대를 보는 순간 숨이 턱 막히더군요.ㅎ 오프닝 밴드인 프리마 돈나의 공연이 이미 끝난 상황이었는데, 스탠딩석 관객들은 대부분 자리를 지키고 있었습니다.

티켓 인증. 이날 공연에는 12,000명에 달하는 관객이 체조경기장을 가득 메웠습니다. 나이가 나이인지라 R석 지정석으로 끊었습니다....만 그린데이가 등장하는 순간 바로 후회했습니다. 모두가 기립해 소리 지르고, 노래를 따라부르며 발을 구르고, 몸을 부딪히며 2시간 40분을 순간처럼 즐겼기 때문이죠ㅠㅠ.

(왼쪽) 주요 히트곡들의 가사를 적은 리플렛. 메인 스폰서가 현대카드였는데, 세심하게 이것저것 많이 신경 썼더군요. 심지어는 경기장의 모든 sign을 현대카드 전용 서체로 바꿔 붙이는 노력까지. 돈도 돈이지만 꼼꼼하게 많이 준비했다는 인상이 들었습니다. (오른쪽) 만화에서 갓 튀어나온 듯한 친구의 옆모습.


술취한 토끼(Drunken Rabbit) 의 퍼포먼스. 보통 공연에서는 드럼치는 '트레 쿨'이 한다고 하던데, 후기들을 좀 훑어보니 검은 머리가 언뜻 보이는 것이 보컬 빌리 조 암스트롱이었다고 하더군요. 오~ 빌리~

드럼에 성격 좋아보이는 트레 쿨. 1972년생 초창기 멤버들이 1989년 밴드를 결성해 현재까지 호흡을 맞추고 있습니다. (photo by HAPPYMIL)
 

Hitchin' A Ride - Greenday (Live in Seoul, Korea)
원, 투, 원투 쓰리 포~! 를 외치며 신나게 따라했던 Hitchin' A Ride. 1997년 발매 Nimrod 앨범 수록곡
 
그린데이의 요청으로 LED나 별도의 스크린 없이 공연이 진행됐습니다. 멀리 있는 저로서는 그들의 표정을 볼 수 없어 상당히 안타까웠지만, 오히려 음악에 더 집중할 수 있었던 것 같기도 합니다. 

 
When I come around - Greenday (Live in Seoul, Korea)
1994년 최고의 히트앨범 Dookie 수록곡. Basket Case, She 같은 노래와 함께 주요 히트곡입니다.
(잘 들어보시면 떨리는 제 목소리도 들린다는 ㅠㅠ)

지난 포스팅에서도 말씀드렸지만 이번 그린데이 공연에서는 관객 참여 프로그램이나 여러가지 퍼포먼스가 많았는데, 그중 압권은 '토일렛 페이퍼 건'이었습니다. 물총처럼 하늘로 쓰면 두루말이 휴지가 마치 리본처럼 풀리는데 오~ 멋지더군요. ㅎㅎ 빌리는 '한국에 오기까지 21년이라는 긴 시간이 걸렸다. Better than America, I love Seoul Korea, Shout Korea'를 외치며 한국 팬들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습니다. 엉덩이를 보여주거는 팬 서비스로 펑크다운 익살스러움도 빼놓지 않았구요. 자리에 누워서 부른 Hey Jude도 정말 감미로웠습니다
 
앵콜곡으로는 21Guns, American Idiot,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과 같은 노래를 불렀는데 특히 American Idiot 앨범에서 제가 가장 좋아하는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의 기타 솔로 전주가 나올때는 온몸에 전율이 흘렀다는... 아직도 생생합니다.

아직도 '악동'이라는 별명이 어울리는 그린데이. 20여년의 세월에 걸맞는 원숙미를 더한 두시간 반의
열정적인 공연은 펑크락의 본좌라는 타이틀에 걸맞는 정말 상상 이상의 공연이었습니다. 내 생에 이런 기회가 또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들지만 다시 내한한다면 또 갈것만 같은... 아직도 꿈같은 멋진 시간이었다는~
(photo by happymil)

여기서 부터는 번외 사진들


[관련 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ags :

Trackbacks 0 / Comments 25

  • Favicon of http://bongstudio.tistory.com bong 2010.01.21 13:45 신고

    정말 멋진걸요~~ 열기가 느껴지는 것 같아요~~~ㅎㅎㅎ
    일상의 탈출이 그린데이님을 더욱 활기차게 하는것 같아요. 그린데이님이 사랑하는 그린데이 노래로 한주를 보내네요ㅎㅎㅎ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tistory.com 그린데이 2010.01.22 01:15 신고

      시끄러운 음악으로 차분히 여러가지 준비해야 하는
      bong님 맘을 시끄럽게 한건 아닌지 모르겠어요~
      옆에서 들어주고 같이 흥분해 주셔서 감사 ^^

      EDIT

  • Favicon of http://www.midorisweb.com 미돌 2010.01.21 14:51 신고

    여기까지 가서 직업병 - 현대카드 전용 서체...라니 ㅠㅠ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tistory.com 그린데이 2010.01.22 01:23 신고

      한번 생각하기 시작하니 계속 보이는거에요. ㅠㅠ

      EDIT

  • Favicon of http://www.zoominsky.com/ 짠이아빠 2010.01.21 17:08 신고

    와우.. 아직 청춘이시네.. ^^
    얼굴보니.. 꼭 소녀 같구만요. ㅋㅋ
    날씨 조금 풀리며 여의도로 점심 쏘러 가겠습니다... @.@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tistory.com 그린데이 2010.01.22 01:19 신고

      보고 싶어요~ 짠이아버님~!
      여의도까지 오시는데 대접은 제가 해야죠~
      맛난 파스타 드시러 오세요 ^^

      EDIT

  • Favicon of http://poem23.com 학주니 2010.01.21 17:17 신고

    이야.. 좋았겠어요 ^^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tistory.com 그린데이 2010.01.22 01:25 신고

      뭔가에 적절히 미치는건 정신건강에 좋은 것 같아요.^^

      EDIT

  • Favicon of http://youngminc.com 영민C 2010.01.21 18:37 신고

    그렌데이 두키 앨범에 한창 빠져있던 때가 떠오르네요... 바스켓케이스~~~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tistory.com 그린데이 2010.01.22 01:21 신고

      영민C 연세가 혹시...? ^^;
      요즘 나온 21 Century Breakdown도 정말 좋더라구요.
      한번 들어보세요~

      EDIT

  • Favicon of http://badaangongboo.tistory.com 바다안 2010.01.25 12:19 신고

    그린데이님 잘 지내시죠?
    그린데이 콘서트 광고보면서 그린데이님 생각했었는데..ㅎㅎ
    콘서트의 열기가 후끈 느껴지네요~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tistory.com 그린데이 2010.01.27 09:19 신고

      바다안님~ 정말 오랜만이에요.
      정말 후끈 했죠~ 잊고 지냈던 많은 것들이 생각나기도 했고요 ^^

      바다안님은 요즘도 공부를 게을리 하지 않으시는군요~^^*

      EDIT

  • Favicon of http://www.beer2day.com 비투지기 2010.01.26 11:43 신고

    와..정말 좋으셨겠습니다 +ㅁ+)!!!! 사람도 무척 많군요 ㅎㅎ

    즐거우셨겠어요 ~*^^*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tistory.com 그린데이 2010.01.27 09:21 신고

      비어도 함께했답니다.
      맥주들고 입장 가능한 대규모 공연은 처음이었어요..;
      무대에서도 맥주를 볼 수 있었다는~

      EDIT

  • 라이 2010.01.26 16:56 신고

    폰트 바꿔놓은건 그린데이님 아니면 아마 눈치 잘 못챘을 듯.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tistory.com 그린데이 2010.01.27 10:39 신고

      하핫... 라이님의 방문에 감사드립니다. flag card라도 붙이고 싶은.. ^^
      링크는 어디 두고 오셨나요.

      EDIT

  • Favicon of http://sinnanjyou2009.tistory.com 신난제이유2009 2010.01.28 14:16 신고

    그 현대카드 전용서체로 만들어진 리플렛이 보고 싶네요.
    그나저나...이 멋진 공연은 '키스사건' 으로.. 음악보다 더 떠들썩해진 느낌이;;

    REPLY / EDIT

  • Favicon of http://blog.naver.com/zuny78 케이쥰 2010.02.04 10:54 신고

    어느 뉴스 기사를 보니.
    우리나라 관객들이 반응도 너무 좋아서 앵콜곡으로 wake me up... 저거 부른거가
    아마 9월에 우리나라를 다시 찾을수도 있다는 뜻이라고 해석해놓은 기자분도 계시더라구요.

    박윤식하고 사진찍은것도 부럽습니다. 어흑.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tistory.com 그린데이 2010.02.09 17:51 신고

      하하하. Wake me up when semtember ends
      가사에 따르면 낙엽지는 9월 말에 방한인가요?
      전 좋지만~ ^^

      박윤식은 정말 뜻밖이었어요.
      10여년 전쯤 '드럭'에서 이후 처음인듯. ㅋ

      EDIT

  • Favicon of http://steveyoo.tistory.com/ 스티뷰 2010.07.02 17:19 신고

    언제 다녀온건데 이제 봤다는~
    즐거우셨나요? 평생 소원 풀었네요

    REPLY / EDIT

  • Favicon of http://www.focaltablet.com/ android tablet computer 2012.08.28 15:26 신고

    このなかまとのタッチを「ハイタッチ」といいます。

    REPLY / EDIT

  • Favicon of http://autocars4x4.com/mercedes-benz-ups-ante-2014-c63-amg-edition-507/ C63 AMG 2013.02.02 02:34 신고

    모든 매우 유익하고 있었고, 난이있는를 참조 할 수있어 기뻐요 있도록 중간 부분은 내가 그것에 대해서 향 결코 나에게 매우 새로운 것이었다

    REPLY / EDIT

  • kitelle 2013.02.02 02:35 신고

    모든 매우 유익하고 있었고, 난이있를 참조 할 수있어 기뻐요 있도록 중간 부분은 내가 그것에 대해서 향 결코 나에게 매우 새로운 것이었다 http://autocars4x4.com/mercedes-benz-ups-ante-2014-c63-amg-edition-507/

    REPLY / EDIT

Copyright © 그린데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