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캐스트, 딸내미 볼까 무서워...

뉴스캐스트에 걸리는 기사 수위가 도를 지나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오늘 유난히 눈쌀을 찌푸리게 하는 제목들이 자주 눈에 띄어 한번 캡쳐해 봤습니다.



이거 원... 어떤게 스포츠 신문인지 헛갈리네요. 기사들을 몇 개 열어봤습니다.

* 불황에 콘돔이 잘 팔리는 까닭
  불황일수록 잘 팔리는 열등재에 대한 기획 기사였습니다. 립스틱, 라면, 소주와 같은 제품은 가난해질수록
  수요가 늘어나는 제품이라는 내용. 그런데 이 기사는 2월 7일에 발행됐던 뉴스였습니다. 제목의 선정성도
  문제지만  이틀 전 기사를 메인에 올릴 만큼 중요한 내용이었는지 의문이 듭니다.
  (다시 보니 매경 이코노미 - 주간지 기사네요. 일간지 기준으로 뉴스캐스트 메인이 구성되어 있는줄 알았는
   데, 아닌가 봅니다. 주간조선, 한겨례21 등도 내용에 포함되고 있는지 한번 봐야겠습니다..; )
 
* 용의자 옷 벗기다.. '백만달러' 보상
  미국 경찰의 도를 넘은 가혹행위를 다룬 고발성 기사로 링크된 페이지의 원제는 <용의자에 모욕·집단폭행
  …'백만 달러' 배상 판결>이었습니다. 영상을 보니 실제 옷을 벗기긴 했습니다만... --;  기사의 초점은 용의
  자를 집단 모욕한 경찰들에게 미 법원에서 본보기로 백만달러 보상 판결을 내렸다는데 있었습니다.
  (미국은 요즘 경찰들의 집단 폭행이 잦아 골머리를 앓고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다들 보셨겠지만 오늘 정조 관련 뉴스가 이슈였습니다.
그동안 22대 조선 왕 '정조'는 신하에게 독살된 것으로 알려져 있었는데요, 이번에 비밀편지가 무더기로 공개되어 새로운 해석이 가능해지게 됐다는 내용이었습니다. 대부분 '비밀편지 무더기 공개, 다혈질 정조' 정도의 톤이었는데 모 신문사는 이렇게 제목을 붙였습니다.


저런 비속어를 굳이 메인에 걸어야 했을까요...?
몇시간 지나서 다시 화면을 보니 기사 인기가 좋았는지 정조 이미지 밑에 보기 좋게(?) 배치해 놨습니다.


요즘 네이버 관련 기사들을 보면 빗발치는 이용자들의 항의에 네이버도 고심하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는데요... 쉽게 해결이 날 것 같지는 않습니다. 마지막 카드로 NHN에서는 '이용자가 특정 언론사를 선택하지 않은 한 무작위로 노출되는 언론사의 뉴스박스 목록에서 문제가 있는 언론사는 제외하겠다'고 밝혔다는데 이렇게 메이저 마이너 가릴 것 없이 경쟁적으로 선정적인 제목을 올리는 모습은 정말 문제가 있어보입니다. 네이버의 힘으로 특정 언론사를 제외 시킨다는 것이 가능할지도 의문이고요...

(관련글: 네이버-언론사, 광고 선정성 놓고 신경전  네이버 “이용자 항의 빗발”…언론사 “지나친 간섭” )

댓글(20)

  • 2009.02.10 00:58 신고

    독자를 끌어들이기 위한 제목의 낚시질에도 정도가 있는 법입니다.
    저래 놓고도 언론이라고 말하기에 부끄럽지 않은지...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저 낚시질에 클릭을 낭비하는 우리의 세태가... ㅉㅉ

    • 2009.02.10 12:45 신고

      선택권은 더 넓어졌는데, 선택할 것이 없는 것이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아침에 포스팅을 내릴까말까 잠깐 고민했습니다...;)

  • 2009.02.10 09:04 신고

    요즘에들은 인터넷의 대명사로,
    "네이버"되요??? 하던데....
    좀 의식있는 메인편집이 요구되네요.

  • 2009.02.10 09:07 신고

    완전 동감이요~ 선정적인 기사도 그렇고, 사실 궁금해서 클릭한 기사도 막상 들어가보면 양옆에 널린 이상스런 광고들땜에 참 난감-.-;;;

    • 2009.02.10 12:51 신고

      난감하죠. 그런데 그런걸 지적했더니 월권이라고 했다는데요...;

  • 2009.02.10 11:36 신고

    능력만되면 .. 뉴스는 무조건 외신만 봤으면.. ㅜ.ㅜ

    • 2009.02.10 12:54 신고

      왜이러셔요. 능력 되시잖아요~^^
      근데 외신에서 볼 수 없는 시각이 있으니 그럴수는 없겠지요...;

  • 2009.02.10 14:10 신고

    미디어가 가져야할 최소한의 윤리의식도 뇌입뻐의 메인 앞에서는
    모두 시궁창에 처박은 저 행태들을 보니 정말 꿈틀꿈틀하는군요 으~~~
    수준 미달의 미디어들에게 메인을 내맡기고 나몰라라하는 뇌입뻐도 책임을 져야하지 않나요?

    • 2009.02.10 19:01

      꿈틀꿈틀!
      정도가 심한 일부 언론사를 제외 시킨다고 하는데, 뭘 기준으로 할지도 궁금하고... 네이버에서도 언론홍보를 하는 한 거의 불가능한 일일 것이라 생각됩니다.
      보다 근본적인 대책이 필요할 것 같은데요...;

  • blankspace
    2009.02.10 19:04

    미돌님. 네이버가 미디어들에게 메인을 맡기고 싶어서 맡긴 게 아니라 그게 언론사들의 지난 10년간의 숙원이었던 건 모르시는지. 트래픽 못 가지는 심통을 숱한 악의적인 기사로 쏟아 낸 이들입니다. 그런데 이토록 이용자 사용환경이나 비즈니스모델에 대한 고민도 없이 비판만 해왔다는 사실이 놀라울 따름이지요.

    • 2009.02.11 09:31 신고

      제가 그걸 모르는 바는 아니구요...
      뭐든 남 탓하긴 쉬워도 닥쳐서 내 일이 되면 또 다른 입장이 되는거니까요.
      그런면에서 언론사들이 허둥대는 모습이 좀 안쓰럽기는 하지만
      자정해주시를 기다리는건 지금은 좀 무리네요..시간이 걸리겠죠?
      제 의도는 포털이 자기 집을 남에에 세를 줬으면 적어도 최소한의
      집안 관리는 해줘야한다는 뜻일 뿐입니다.

  • 2009.02.11 09:20 신고

    정말 자극적인 제목과 기사는 문제가 많은것 같아요~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

    • 2009.02.12 12:43

      감사합니다. 리더유님.^^
      저 그제 딸기 먹었어요 ㅎ

  • 2009.02.13 00:08

    요즘 그래도 네이버가 많이 양보하고 노력하는 것 같던데요..
    책검색도 가격비교를 없앴고 지식쇼핑도 저렴한 상품이 안뜨고 영화도 직접 예매를 없애고 예매비교로만 뜨더군요..
    뭐 수익성이 낮고 돈 많이 드는 것만 뺀 것인지는 모르지만 ㅎ

    • 2009.02.14 00:55

      반갑습니다. kevin님. 어렸을때 즐겨봤던 '케빈은 12살'이 생각나는데... (실례일까요^^;;)
      다른 쪽은 사실 그닥 관심있게 보지 않아서 잘 모르겠습니다. 한가지 확실하게 아는건 N사는 돈 되는 정보를 먼저 보여줍니다. 돈되는 정보를 보여주는건 전혀 나쁘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 2009.02.13 16:45 신고

    세상에나~~
    블로그 유입키워드 빰치네요^^....

    • 2009.02.14 00:56

      해피아름드리님 블로그의 유입키워드 짐작하는 중. 흐흐
      즐거운 밤 되세요~ (너무 늦어서 주무시려나요? ^^;)

  • 2009.02.17 11:42

    요즘 .. 다음과 네이버의 뉴스편집을 비교해 보거나
    뉴스통계를 비교해보면 참 재미있습니다. 그런데 그 통계들이 갖고 있는
    갭을 곧이 곧대로 받아들여야 할지 쫌 망설여 지더군요..
    이 두 회사가 서로 반대로 뛰려는 말 들 같아서..

    • 2009.02.19 22:55 신고

      언론이나... 포털이나... 블로고스피어나...
      날이 갈수록 혼란스럽고 정리가 쉽게 안되는 상황인 것 같습니다.
      누가 해결해줄 수 있는 문제가 아니니만큼 같이 머리싸매고 고민해야겠죠...